구글 애드센스 600x450 고정형


Blasts heard in Baghdad amid reports of rockets landing in US Embassy 격렬한 흐름과 조용한 마음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 있는 미국 대사관 그린존에 카투샤 로켓이 착륙했다고 현지 경찰이 발표했다. 경찰 소식통에 따르면 스푸트니크를 인용한 트렌드 보고서는 이번 사건에 사상자는 없었다고 한다.이에 앞서 BBC의 나피세 코흐나바드 특파원은 트위터를 통해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 있는 미국 대사관이 미사일 공격을 당했다고 전했다.스카이 뉴스 아라비아는 미사일이 그린존에 명중해 대사관으로 향하는 도로 입구를 막았다고 보도했다.한편 로이터통신은 목격자들의 말을 인용해 이라크 수도에서 두 차례 폭발음이 들렸지만 원인이 무엇인지는 즉각 밝혀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폭발음이 들린 직후 바그다드 상공에 미군 헬리콥터가 보였다. 
A Katyusha rocket has landed inside the Green Zone of the US Embassy in the Iraqi capital Baghdad, the local police reported. According to the law enforcement sources, there were no casualties in the incident, Trend reports citing Sputnik.
Earlier, a BBC correspondent Nafiseh Kohnavard wrote in her Twitter that the US Embassy in the Iraqi capital Baghdad had come under missile attack.
Sky News Arabia reported that a missile hit the Green Zone and blocked the entrance to the road leading to the embassy. ​In the meantime, Reuters reported citing witnesses that two explosions were heard in the Iraqi capital, but it was not immediately clear what caused them.
US helicopters were seen in the sky over Baghdad soon after the blasts were heard.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 정사각-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