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 600x450 고정형


중국 코로나 우한폐렴 확진자 이동동선 파악 10여분이면 충분 수. 편리한 기술과 행복한 가정

국토교통부는 내일 2020년 3월 26일부터 ‘코로나19 역학조사 지원시스템’ 운영을 시작한다고 2020년 3월 25일 오늘 공표했습니다. 
기존에는 역학 조사관이 확진자를 대면 조사해 동선을 파악하고 위치 정보와 신용카드 결제 내역을 얻기 위해서는 공문을 작성하고 각 기관에 유선으로 연락해야 했는데 앞으로는 28개 기관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게 된다고 하는데요. 
확진자의 개인정보를 활용할 수 있는 근거가 감영병예방법 규정에 있다고 해요. 감염병 위기상황에서 정확한 역학조사를 위해 공공이 개인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한건데,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로 정확한 역학조사가 필요하다는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돼 국회의 법률개정을 통해 만들어 졌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 정사각-반응형